본지 23일자 1면 ‘국힘 공천 감점으로 뜨내기 양산 우려’ 제하 기사 중 국힘 대구·경북 6·1지선 공천 감점 대상자(광역·기초장)로 거론됐던 울진의 전찬걸 울진군수·김창수 전 울진군 자치행정국장·방유봉 도의원, 영양 박홍열 전 청송부군수·전병호 전 영양읍장은 탈당 후 무소속 출마를 한 감점대상자가 아닌 것으로 확인돼 바로잡습니다.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