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무주택자 주거안정 위해
전국 101곳 2만6천호 입주자 모집
다계층 국민임대·청년 행복주택
시세 30% 이하 수준 영구임대 등
사업공고 따라 누리집·현장접수

국토교통부는 올해 말까지 전국 101곳, 총 2만6천454호 공공임대주택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진행한다.

공공임대주택은 시세 보다 저렴하게 안정적으로 거주 가능한 주택으로, 수급자 등에게 시세 30% 이하 수준으로 공급되는 영구임대주택, 다양한 계층에게 공급되는 국민임대주택, 청년·신혼부부 등 청년층에게 주로 공급되는 행복주택 등으로 구분된다.

최근 전세가격 상승과 고물가·고금리 등 무주택 서민의 주거부담이 가중되면서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주거 공간에 대한 요구가 확대되는 가운데, 이번 모집공고 일정 안내를 통해 공공임대주택 입주를 희망하는 분들이 미리 주거 계획을 세울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비수도권에서는 총 53곳, 9천477호에 대한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대구는 죽전에서 오는 9월 LH 행복주택 50호, 11월 원대동에서 대구도시공사 행복주택 12호, 12월 대구침산1에서 LH 행복주택 28호에 대한 입주자 신청이 각각 시작된다.

경북은 오는 10월 봉화춘양에서 경북개발공사 행복주택 40세대, 12월 의성에서 국민임대 LH 42세대에 대한 입주자 신청이 진행된다.

청약 신청은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주택사업자별 입주자 모집공고에 따라 누리집, 현장접수 등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대구·경북 지역 청약접수처는 대구도시공사(www.duco.or.kr)와 경북개발공사(www.gbdc.co.kr) 누리집에서 하면 된다.

임대료, 입주자격 등 보다 자세한 정보는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apply.lh.or.kr) 또는 마이홈포털(www.myhome.go.kr) 등을 참고하거나, 마이홈 전화상담실(1600-1004)에 문의하면 된다.

국토교통부 이소영 공공주택정책과장은 “이번 입주자 모집 일정 안내가 공공임대주택 청약을 준비한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무주택 서민들이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을 향후에도 필요한 곳에 꾸준히 공급할 계획이다. 좋은 입지에 다양한 평형의 주택이 제공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부용기자 lby1231@kbmaeil.com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