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19일 경주·안동·영덕서
지역별 테마 주제 순회연주회

포항시립예술단(단장 이재춘 부시장)은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 경주, 안동, 영덕에서 각각 `포항시립교향악단 경북 순회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는 도내 각 시·군의 협력을 도모하고 상생과 발전을 기원하고자 각각의 테마를 주제로 17일 경주예술의전당에서 `형산강 프로젝트 성공기원 신춘음악회`를, 18일에는 안동예술의전당에서 `새로운 천년! 안동 신도청개청 축하 음악회`를, 19일에는 영덕군 예주문화예술회관에서 `동해안권 상생발전협력 기원 신춘음악회`를 선사한다.

이번 무대는 이동신 경북도립교향악단 지휘자의 손 끝에 맞춰 비제 `카르멘 조곡`을 비롯, 슈트라우스 `박쥐 서곡` `천둥과 번개 폴카` 마스카니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경주시립합창단·안동시립합창단·영덕군여성합창단도 `봄이 오면` `봄처녀` `아름다운 강산` `축배의 노래` 등을 함께 부른다.

이밖에 바이오리니스트 유영임·안은영씨가 `타이슨 명상곡`을, 소프라노 마혜선씨가 `줄리엣의 왈츠` `강 건너 봄이 오듯` 등을 협연하며, 테너 임정근 가천대 명예교수는 영덕여성 합창단과 호흡을 맞춘다.

이재춘 포항시립예술단장은 “앞으로도 각 시군의 대규모 행사나 시·군민의 날 등 지자체 간 상생협력을 위해 필요로 하는 곳에 직접 찾아가는 순회공연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강덕 포항시장과 최양식 경주시장, 이희진 영덕군수는 순회공연 첫날인 17일 경주에서 만찬을 겸한 회동을 갖고 동해안 시·군 간 협력방안을 논의한 후 함께 공연관람을 할 계획이다.

/윤희정기자

저작권자 © 경북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